커뮤니티

커뮤니티
게시글 검색
[뉴스N심리상담] 우울증 극복방법이라는데~참고.
관리자 (thelove) 조회수:614 추천수:1 14.52.220.57
2017-02-13 13:26:48

 

우울증 극복방법

1_ 일찍 자고 일찍 일어나는 착한 어른이 되자

늦게 자고 늦게 일어나거나 지나치게 많이 자도 우울증에 걸릴 확률이 높다.
또한 잠이 부족해도 문제.
가장 이상적인 수면 습관은 하루 생활 리듬을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도록 규칙적이어야 하며, 약간 부족한 듯 수면 시간을 갖는 것. 밤 11시~아침 7시 사이에 규칙적으로 자는 것이 가장 좋다고 알려져 있다.

2_ 햇살을 사랑하는 사람이 행복하다

울적한 기분에 휩싸이면 사람들은 어두운 방에 콕 박혀 있곤 하는데 이러한 성향은 오히려 우울증을 더 심화시킨다.
우울증은 빛의 양과도 밀접한 관련이 있기 때문이다.
햇살 좋은 시간에 산책을 나가는 습관을 들이도록 한다.
새벽이나 밤보다는 햇빛을 많이 쪼일 수 있는 아침이나 낮 시간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.
실내에서도 마찬가지.
햇빛이 잘 들도록 커튼을 재치고 환한 분위기를 연출하는 것이 우울증 예방 및 극복에 도움이 된다.

3_ 시간 가는 줄 모르는 취미를 찾아라

우울증은 생각이 많은 병이다.
따라서 생각을 줄이는 건전한 취미 활동은 우울증 치료에 도움이 된다.
그림 그리기, 악기 연주하기, 운동하기 등 자신이 정말 좋아해 빠져들어 즐길 수 있는 취미를 갖는 것이 좋다.
바쁜 일상에서 억압된 감정을 해방시키고 생각의 억압에서 자유로워질 수 있는 취미생활이 우울증 치료에 효과적.

4_ 음식 조절해야 마음도 튼튼

불규칙적으로 식사를 하거나 폭식, 과식을 하면 비만이 되기 쉽다.
특히 여성의 경우 비만이 되면 자신감을 잃게 되고 우울증에 빠지기 쉽다.
심각한 것은 우울하면 더 먹을 것을 찾는 경우가 있다는 사실.
삶의 즐거움이 없기 때문에 음식에서 즐거움을 찾고자 하고 이는 악순환을 거듭하게 된다.
하루 세끼를 일정한 시간에 규칙적으로 먹고 단 음식은 삼간다.

5_ 사랑만큼 좋은 치료제는 없다

사랑을 할 때 그 사람의 에너지는 온통 사랑하는 사람에게로 향한다.
그러면서 내부의 잠재 에너지들이 계속 깨어나면서 자아의 존재감을 충만하게 만들어준다.
꼭 사랑의 대상이 이성일 필요는 없다.
신을 향한 사랑도 좋고 일에 대한 사랑도 좋다.
친구, 불쌍한 이웃도 좋다.
사랑이 넘치는 삶을 사는 것이 우울증의 가장 좋은 치료제라고 전문가는 말한다.

6_ 생활에 스릴이 있어야 한다

과도한 긴장감은 스트레스가 되지만 생활 속에서의 적당한 긴장감은 뇌의 활동을 활성화시킨다.
쉰다고 해서 아무것도 하지 않은 채 퍼져 있으면 무기력해지고 우울해진다.
적당히 몸을 움직여줄 필요가 있으니 헬스나 수영, 조깅 등 좋아하는 운동을 즐겨 하고
친구를 만나거나 기타 적당한 긴장감을 줄 수 있는 여가 생활로 스케줄을 짜 생활에 탄력을 주도록.

7_ 나는 완벽하다는 착각에서 벗어나라

인간관계든 일이든 모든 것에 완벽을 기하려는 사람들은 그만큼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다.
사람들의 기대를 저버리지 않기 위해 노력하지만 큰 산을 넘으면 더 큰 산이 버티고 있다.
기대치가 갈수록 높아지기 때문이다.
결국 허덕이며 절망하게 되는 것.
세상에 완벽한 사람은 없다.
마음의 여유를 갖고 목표치에 100% 도달하지 못했다고 해서 너무 절망하지 않도록 마인드컨트롤을 한다.
다음에 더 잘 하면 되지!


 

댓글[0]

열기 닫기

더사랑심리상담센터 서울특별시 종로구 삼일대로28길 20 (낙원동, 그린빌딩) 5층

대표: 김종일 사업자등록번호: 305-09-87448

TEL. 02-6367-7088 E-mail. imps2000@daum.net

온라인 상담문의
  • 이름 *
    성명을 정확하게 입력해 주세요.
  • 연락처 *
    - -
  • 내용

[약관보기]